로고

국토교통부, 새로운 국가기본도로 ‘디지털 대한민국’에 더 가까이

29일 국가기본도 비전 선포식에서 추진전략 발표

박성수기자 | 기사입력 2023/03/29 [08:04]

국토교통부, 새로운 국가기본도로 ‘디지털 대한민국’에 더 가까이

29일 국가기본도 비전 선포식에서 추진전략 발표

박성수기자 | 입력 : 2023/03/29 [08:04]

▲ 국가기본도 비전 선포식


[전국산업환경일보=박성수기자]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원장 조우석)은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국가기본도의 새로운 목표를 공유하기 위해 3월 29일 국가기본도 비전 선포식(이하 선포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선포식은 국가 공간정보의 기본인 국가기본도가 디지털 대한민국이라는 기조하에 디지털 트윈의 핵심 데이터가 되기 위해서 보다 빠르고 정확하며 편리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국가기본도의 고도화 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추진됐다.

선포식에서는 디지털트윈 등 기술·산업 발전 속에서 지도의 역할과 이를 위한 국가기본도 미래 모습을 주제로 성균관대학교 최재붕 교수가 기조발표를 하고, 행정안전부(주소 분야), 산림청(산림 분야), 대우건설(스마트건설 분야), SKT(로봇 분야) 등 4개 활용기관이 환경변화에 맞춰 국가의 지도가 나아갈 방향에 대하여 주제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국토지리정보원에서 지도 사용자 수요를 충족하고 시대를 견인할 수 있는 국가기본도의 고도화 모습 및 추진전략에 대하여 발표할 예정이다.

디지털 트윈 기술의 발전을 위해 지도의 최신성과 정확성이 강화되고 호환성이 향상되어야 한다는 요구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자율주행이 가능하고 휠체어와 로봇이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도록 현실 세계의 모든 데이터가 지도와 연결된 디지털 대한민국으로 가기 위한 국가기본도 변화에 대한 청사진이 필요했다.

이에, 국토지리정보원은 지난해부터 국가기본도 고도화를 위한 연구를 추진하며 산업계, 전문가 등과 개선사항을 검토해 왔으며, 이번 선포식에서는 국가기본도 고도화 연구를 통해 제시된 의견을 종합하여 국가기본도 고도화에 대한 기본방향과 주요과제를 제시할 계획이다.

국토지리정보원은 이번 비전 선포식을 통해 국가기본도 고도화 기본방향을 다양한 산·학·연·관 전문가와 공유한 이후, 이해관계자들의 의견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주요과제에 대한 세부 추진방안을 포함한 ‘국가기본도 고도화 방안’을 최종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다.

‘국가기본도 고도화 방안’ 추진에 따라 향후 국가기본도는 다양한 공공·민간 데이터를 활용하여 최신성이 강화되고, 일관성 있는 데이터베이스로써 보다 폭넓은 분야와의 연계·활용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책임운영기관인 국토지리정보원 조우석 원장은 “그동안 국가기본도가 국가의 지도로서 정확도에 중점을 둔 신뢰성을 확보했다면 앞으로는 디지털 대한민국에 걸맞은 디지털 라이브 지도로 발돋움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히며, “국가기본도 고도화가 성공적으로 안착될 수 있도록 다양한 전문가 및 이해관계자들과 공감대를 형성하고 협력적인 체계를 구축하여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선포식에서는 국정과제의 일환인 1/1,000 고정밀 전자지도 구축을 위해 '23년 1/1,000 수치지형도 제작 대상 지자체 34곳과의 업무협약도 체결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해양수산부, ‘블루카본 추진전략’ 발표… 블루카본으로 해양의 기후재해 대응능력 강화
1/4